설 전통 체험행사

뉴욕한인회(회장 김광석)가 민족 대명절인 설을 맞아 설의 의미와 문화를 소개하는 ‘뉴욕한인회, 설 전통 체험행사’를 오늘(2.9) 맨해튼 뉴욕한인회관에서 개최했다. 차세대와 타민족을 대상으로 진행된 이날 행사에 참가자들은 세배와 한복입어보기, 입춘첩 써보기, 색종이로 한복과 복주머니 접기, 윷놀이, 공기놀이, 제기차기, 투호 등 다양하고 풍성한 설문화를 체험했다. 또한 참가자들은 설에 먹었던 떡과 전, 잡채 등 명절 음식을 맛보는 시간며 한국의 명절 분위기를 만끽하고 익혔다.

행사에 참가한 그레이스 이 뉴욕주 하원의원은 “한국에 설날에 대해 배울 기회가 많지 않았는데 오늘 이 행사를 통해 한국에 설 명절을 한층 이해하게 됐다”며 “좋은 기회를 제공해 준 뉴욕한인회에 고맙다. 앞으로도 이 같은 행사가 많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광석 뉴욕한인회장은 “이번 설 전통 체험행사가 한국의 풍습과 문화를 익히는 좋은 계기가 되었기를 바란다”며 “참가자들이 우리의 전통과 문화, 예절을 좀 더 알아가는 시간이 된 것 같아 기쁘다”고 전했다.

이날 행사에서 입춘첩 만들기는 대한민국서예전람회 초대작가 및 심사위원 역임한 현운 박원선 서예가, 설 
문화 소개는 롱아일랜드 한국학교 성인반 김상미 강사, 종이접기는 롱아일랜드 한국학교 한국어 백영숙 강사가 각각 프로그램 봉사자로 참여했고, 명절 음식체험은 예당과 익명의 후원사가, 한복입어보기 체험은 한복스토리에서 각각 후원했다. 뉴욕한인회가 우리의 ‘설’을 알리기 위해 진행한 이번 행사는 무료로 진행됐다. 김광석 뉴욕한인회장과 그레이스 이 뉴욕주 하원의원 그리고 행사 참가자들이 자리를 함께 했다.

Tags:
, ,